클래식 폴로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우아함, 라코스테 클래식 폴로셔츠

데일리로 활용하기 좋은 클래식 디자인을 만나보세요.

보기

104 개의 결과


L.12.12 폴로셔츠, 재탄생한 라코스테의 전설

폴로셔츠를 처음 발명한 사람은 르네 라코스테입니다. 르네 라코스테는 1920년대 프랑스의 테니스 선수로, 그가 만든 남성 폴로셔츠는 당시 테니스 경기에서 입기 편하게 디자인되었고, 경기에서 자주 땀을 흘리는 선수들을 위해 소매를 짧게 만든 것이 당시에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라코스테는 이런 편안한 셔츠를 만들기 위해 코튼 피케 소재를 사용하였고, 이 셔츠는 라코스테 브랜드의 상징이 되어 전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라코스테가 이번 시즌 시그니처 아이템으로 선보인 제품이 바로 L.12.12 폴로입니다. L.12.12는 라코스테 브랜드의 제품 코드 중 하나로, 르네 라코스테가 1933년에 처음으로 제작한 피케 폴로셔츠를 의미합니다.


이 코드의 각 부분을 나타내는 의미를 살펴보면 매우 흥미롭습니다. ‘L’은 라코스테의 첫 글자를 나타내고, ‘1’과 ‘2’는 그가 사용한 피케 코튼 소재와 그가 디자인한 반팔 셔츠를 각각 나타냅니다. 뒤의’12’는 프로토타입을 디자인하기 위해 시도한 횟수로, 12번의 시도 끝에 완벽한 디자인이 탄생했다는 의미입니다. 따라서 L.12.12는 라코스테의 아이코닉한 피케 폴로셔츠와 그 뒤에 담긴 브랜드 스토리 및 역사를 상징하는 코드로 여겨집니다.


따라서, 르네 라코스테가 발명한 폴로셔츠는 현재 라코스테에서 판매하고 있는 L.12.12 피케 폴로셔츠와 일맥상통합니다. 1930년대부터 지금까지 변치 않는 품질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전 세계 패션 애호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 폴로셔츠는 단순한 옷이 아닌, 스타일과 기능성, 그리고 라코스테 폴로셔츠의 역사를 한 데 담은 아이코닉한 아이템입니다.


L.12.12 폴로는 100% 코튼 쁘띠 피케 소재로 제작되어 고급스럽고 편안하게 시원한 여름을 보내려는 사람들에게 탁월한 선택이 될 것입니다. 또한 가벼운 원단은 통기성이 있어 체온을 유지하면서도 과열을 방지하는 데 도움이 되며, 피부에 압박감 없이 부드럽게 닿는 촉감만을 남깁니다. 또한 세탁 후 크게 줄어들지 않아 폴로셔츠 원래의 핏을 유지하며 오랜 기간 입을 수 있습니다.


L.12.12 폴로의 디자인은 시대를 초월한 클래식함을 자랑합니다. 칼라의 완벽한 라인은 단순함 속에서도 우아하고 기품 있는 느낌을 전달하고, 버튼 플래킷은 세련된 디자인을 완성합니다. 비즈니스 미팅에서든 여유로운 휴가지에서든, 편안한 착용감과 멋스러움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L.12.12폴로가 완벽한 선택이 됩니다.


L.12.12 폴로는 다양하고 변화무쌍한 일상에서 당신이 만나는 모든 순간에 망설임 없이 고르게 되는 유니버설 아이템입니다. 다양한 색상과 스타일로 제공되는 L.12.12 폴로는 어떤 상황에서도 당신의 완벽한 퍼스널 스타일링 파트너가 될 것입니다.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을 원한다면, 더 이상 다른 것을 찾아볼 필요가 없습니다. 또한, L.12.12는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해서 클래식하게 팬츠와 매치할 수도 있고, 혹은 캐주얼한 쇼츠와도 잘 어울립니다. 이번 여름2023년 패션 트렌드로 부상한 올드머니 룩을 L.12.12 폴로로 우아하고 기품 있게 연출해 보는 건 어떨까요?